•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지방선거 민주당이 휩쓸까…문대통령 지지율 71.9%·민주당 47.4% ‘압도적 우위’

  • 기사입력 2018-02-14 22:0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운영 지지율이 70%대를 유지하고 있지만, 넉 달 연속 하락추세에 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15일 이데일리에 따르면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가 12~13일 전국 성인 1026명을 대상으로 실시해 14일 발표한 설특집 정례조사 결과, 문 대통령 국정운영에 대한 긍정평가율은 71.9%였다. 지난해 11월 80.9%를 기록한 뒤 12월 76.8%, 올 1월 75.4%에서 다시 하락한 수치다.

부정평가율은 24.9%로 집계됐다.
[사진=연합뉴스]

정당 지지율 조사에선 더불어민주당이 47.4%로 압도적 1위를 이어갔다. 이어 자유한국당 15.6%, 바른미래당 10.8%, 정의당 3.7%, 민주평화당 1.3%, 기타 정당 2.2% 순이었다.

한편 6.13 지방선거와 관련해 투표 참여 의향이 있다는 답변이 94.3%에 달해 눈길을 끌었다. 투표 의향이 없다는 응답율은 4.6%에 그쳤다.

지방선거 판세는 현재까지 여당에 유리하게 나타났다. ‘안정적 국정운영, 지역발전을 위해 여당 후보에게 투표해야 한다’는 데 공감한 응답은 47.6%로 집계됐다. 반면 ‘다당제를 위해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 이외 정당 후보에게 투표해야 한다’는 답변은 16.9%, ‘정부의 무능과 안보위기 심판을 위해 야당 후보에게 투표해야 한다’는 답변은 15.3%였다.

정당후보 투표 선호도 조사에서도 민주당이 44.9%로 1위를 차지했다. 뒤이어 한국당 14.3%, 바른미래당 9.1%, 정의당 3.2%, 민주평화당 0.9%, 기타 정당 후보 2.8% 순으로 나타났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