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외교
  • 美 국무부 “北과 대화할 시점 아냐…비핵화 의제로 올라와야”

  • 기사입력 2018-02-14 11:1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美 국무부 대변인 “최대한의 압박 지속될 것”
-“北이 원하면 대화”

[헤럴드경제=문재연 기자] 미 국무부는 현단계에서 북한과 대화할 시점이 아니라는 점을 분명히 했다. ‘최대한의 압박과 관여의 병행’ 방침을 재확인하는 한편, 북한과의 탐색적 대화는 의제가 비핵화 관련일 때만 가능하다는 점을 명시한 것으로 풀이된다.

헤더 노어트 미 국무부 대변인은 13일(현지시간) 정례브리핑에서 북미 간 대화에 낙관적 자세를 내비친 마이크 펜스 부통령의워싱턴포스트(WP) 인터뷰 내요에 대해서 “비핵화를 위한 진전된 단계가 이뤄지지 않으면 제재는 풀어지지 않는다는 점을 분명히 했다”며 “최대한의 압박 캠페인은 지속될 것이고 강화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사진=게티이미지]

노어트 대변인은 “(북한이) 대화를 원하면 우리는 대화할 것이다”며 “어느 시점에 우리는 앉아서 (북한과) 얘기할 수 있다. 이는 비핵화와 관련된 것이어야 한다. 현재 그 시점에 도달하지는 않았다”고 말했다.

노어트 대변인은 미국의 추가 대북제재에 대해서는 “최대한의 압박은 우리의 핵심 대북정책”이라며 “전세계 많은 국가들이 이 정책에 동의했으며 협조하고 있다. 추가적인 제재조치에 대해서는 예고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노어트 대변인은 북미간 탐색적 대화의 의미에 대해서는 “비핵화를 위한 아젠다를 세팅하는 차원에서 어떤 협의가 이뤄질 지에 대한 사전 대화(chat)가 필요하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미국은 문재인 정부뿐만 아니라 일본과 철통같은 관계(ironclad relationship)을 갖고 있다”며 “문 대통령도 비핵화가 대화의 최종목표라고 했다. 현재 우리는 한국과 같은 페이지(page)에 있다”고도 했다.

munjae@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