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구촌 스포츠
  • 정현, 호주오픈 16강 진출…세계 4위 즈베레프 꺾어

  • 기사입력 2018-01-20 16:5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이슈섹션] 한국 테니스의 희망 정현(세계랭킹 58위)이 호주오픈 16강에 진출했다. 한국인 선수로는 10년 4개월만에 테니스 메이저 대회 16강 진출이다.

테니스 경기는 US오픈, 프랑스 오픈, 영국 윔블던, 호주 오픈 등 4대 경기가 그램드슬램으로 불리는 최고 권위의 대회다.

정현은 20일 호주 멜버른에서 열린 호주오픈(총상금 5500만 호주달러, 약 463억원) 대회 6일째 남자단식 3회전에서 세계랭킹 4위인 알렉산더 즈베레프(4위, 독일)를 3-2(5-7 7-6<7-3>2-6 6-3 6-0)로 제압했다. 정현은 앞서 1회전에서 알렉산더 즈베레프의 형을 꺾었다.


정현 [사진제공=연합뉴스]


앞서 한국 선수로서는 이형택(42, 은퇴)이 2007년 9월 US오픈에서 16강에 오른 바 있다.

지금까지 한국 선수의 테니스 메이저대회 최고 성적은 1981년 US오픈 여자단식 이덕희(65, 은퇴), 2000년과 2007년 US오픈 남자단식 이형택의 16강이다.

정현은 개인 통산 메이저대회 32강이 최고 기록이었으나, 이날 승리로 개인 사상 최초 16강행이라는 위업을 이뤘다.

정현은 16강전에서 메이저대회 우승 경험이 많은 세계적 테니스 선수 노박 조코비치(세계랭킹 14위), 스페인의 신예 알베르트 라모스 비놀라(세계랭킹 22위) 경기의 승자와 맞붙게 된다. onlinenew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파리의 유혹~~~ 화려~섹시~ ‘에탐(Etam)’란제리
    파리의 유혹~~~  화려~섹시~ ‘에탐(Etam)’란제리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