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뉴스속보
  • 광명역 도심공항터미널 17일 개장…인천공항 이동ㆍ수속시간 확 줄어든다

  • 기사입력 2018-01-14 11:3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정찬수 기자] 광명역 도심공항터미널이 오는 17일 오후 2시부터 운영을 시작한다. 인천공항을 이용하는 지방여객들은 탑승수속 절차를 마치고 리무진 버스를 통해 공항으로 바로 이동할 수 있다.
광명역 도심공항터미널 전경. [자료제공=국토부]

도심공항터미널 도입으로 이동시간은 경부선(서울역 경유)이 약 15분, 호남선(용산역 경유)이 약 30분~45분이 단축될 전망이다.

인천공항 내 출국 소요시간도 최소 20분 이상 줄어든다. 항공권 발권과 수하물 위탁 등 항공기 탑승 절차를 도심공항터미널에서 미리 할 수 있어서다. 광명역에서 인천공항으로 이동해 패스트트랙을 통해 신속하게 출국절차를 밟을 수 있다.

도심공항터미널에는 대한항공, 아시아나, 제주항공, 티웨이, 에어서울, 이스타, 진에어 7개 항공사의 체크인카운터와 법무부 출입국사무소가 운영된다. 광명역과 인천공항을 50분 만에 오가는 리무진 버스는 20~30분 간격으로 하루 84회 운행한다.

요금은 T1ㆍT2 구분 없이 1만5000원으로 책정됐다. KTX와 연계발권 땐 3000원이 할인된다. 교통카드를 활용한 현장 매표와 코레일 톡 애플리케이션으로 예매ㆍ발권할 수 있다.

안병호 코레일 여객사업본부장은 “앞으로는 케이티엑스(KTX)역이 있는 전국 주요도시에서 3시간 이내 인천공항에 도착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된다”면서 “연간 1000만 명이 넘는 지방의 해외여행객들에게 가장 빠르고 편리한 공항길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코레일은 17일 인천공항 제2터미널 개장 하루 전인 광명역 도심공항터미널 개장식을 개최할 계획이다. 주현종 국토부 항공정책관은 “인천공항은 제2터미널 개항으로 충분한 시설용량을 확보해 광명 도심공항터미널 운영에 따른 시너지 효과가 기대된다”고 했다.

andy@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아찔~ 노출패션 한계는??
    아찔~ 노출패션 한계는??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화려~섹시~ 파리의 유혹~~~
    화려~섹시~  파리의 유혹~~~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