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화제뉴스
  • ‘카리스마 버린 허당’…이태곤의 당구예능 ‘7전 8큐’

  • 기사입력 2018-01-05 10:0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배우 이태곤이 ‘7전8큐’ 첫 회부터 확실한 캐릭터를 만들며 신개념 MC로 등극했다.

이태곤은 오는 9일 첫 방송되는 MBC스포츠플러스의 당구소재 예능물 ‘7전 8큐’에서 첫 단독 MC를 맡으며 8명의 ‘당알못’(당구를 알지 못하는 이) 키썸, 신수지, 양정원, 조정민, 제스, 강소연, 모니카, 서유라과 함께 험난한 당구 세계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평소 브라운관에서 카리스마 넘치는 연기를 선보이며 대중을 사로잡은 이태곤은 첫 MC 데뷔 답지 않게 참가자들이 긴장하지 않도록 배려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또 편안한 진행으로 출연자들이 끼를 발휘할 수 있도록 이끌었다.

카리스마 있는 모습만 있는 줄 알았던 이태곤에게 반전이 있었다. 모두의 빠른 퇴근을 위해 속전속결 진행을 선보여 이경규를 보는 듯한 착각을 불러일으킨 것이다.

이태곤은 출연진들의 답변을 “네 알겠습니다”라고 끊으며 “그럼 다음으로”를 주문처럼 외우며 ‘싹둑 MC’로 거듭났다. 이에 출연자들은 “집에 꿀단지 숨겨놨어요?”, “왜 이렇게 빨리 넘어가려고 해요?”라며 이태곤의 진행에 웃음을 지었다는 후문.

이런 이태곤의 새로운 진행스타일에 출연자 8명은 “2018년 신개념 MC가 나타났다”며 찬사를 보냈다. 특히 래퍼 키썸은 서둘러 진행하는 이태곤에게 ‘퀵태곤’이라는 별명을 붙여줬다.

첫 단독 MC를 맡은 이태곤이 긴장할 거라는 예상과는 달리 안정적인 진행 솜씨로 출연자들과 좋은 ‘케미’를 과시했다.

이태곤의 MC 활약상과 함께 당알못들의 성장기가 담긴 ‘7전8큐’는 9일 MBC스포츠플러스 통해 첫 방송 될 예정이다. 이 프로그램은 서울 김치빌리아드 당구클럽에서 촬영된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