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우리집에 엑소가 산다?”…이수만 SM 사장, AI연예인 개발 중

  • 기사입력 2017-12-07 08:22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내가 좋아하는 연예인과 함께 생활이 가능해진다?

5일 매일경제에 따르면 베트남 하노이 롯데 호텔에서 열린 ‘매경 베트남포럼’ 전야제에서 기조연설자로 나선 이수만 회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인공지능(AI) 연예인을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수만 회장은 “미래에는 AI와 가상현실(VR) 기술을 기반으로 한 ‘초 거대 가상 제국’이 나타날 것”이라며 “집 안에 연예인과 똑같은 외모와 성격, 능력을 갖춘 AI 로봇이 돌아다니는 아바타 세상이 올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123rf]

그는 “AI 연예인과 함께 생활하면서 문화 콘텐츠를 즐기는 것이 가능해질 것”이라고 예측했다. 

이와 관련 SM엔터테인먼트는 실제 AI 연예인 시대에 대비해 인공지능 원천기술 확보에 핵심 역량을 쏟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6월 SM이 홍콩에 설립한 ‘AI 스타스’가 대표적이다. SM이 미국 캘리포니아에 있는 AI 전문기업 오벤과 공동 투자한 회사로 AI 기술과 유명 인사 지식재산권을 결합한 콘텐츠 사업에 목적을 두고있다. 

이 회장은 “한국이 AI 시대에 영향력을 갖는 나라가 된다면 10억명 이상 인구를 가진 국가보다 더 강력한 힘을 발휘할 것”이라며 “AI끼리 서로 가르치고 배우면 성장 속도도 지금에 비해 두배에 이를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이어 “AI 연예인 수가 많아지는 동시에 상당히 리얼해지겠지만 이런 세상이 와도 진짜 원본(오리지널) 연예인은 한 명밖에 없다”며 “오히려 미래에는 오리지널 연예인과 연예기획사 역할이 더 중요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누리꾼들은 “역시 남들보다 한발 앞서나간다. 성공하는데 이유가 있다”, “근데 일본 인형이랑 다를게 있나?”, “비싸서 못살듯”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이뿐만 아니라 이수만은 AI 시대를 염두해 음악뿐아니라 엔터테인먼트, 뉴미디어, 라이프스타일 등 다양한 콘텐츠에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새로운 브랜드 시스템과 아이텐티티를 구축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미녀 테니스 요정~ 아찔한 스매싱~~
    미녀 테니스 요정~  아찔한 스매싱~~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화려~섹시~ 파리의 유혹~~~
    화려~섹시~  파리의 유혹~~~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