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미술
  • [지상갤러리]

  • 기사입력 2017-11-15 11:3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전인경 Mandala170101, Acrylic on canvas, 150×150cm, 2017

서울 마포구 와우산로의 벽과나사이 갤러리는 만다라 등 자기수양적 작품에 천착해 온 작가 전인경의 개인전 ‘헤테로포니’를 개최한다. 헤테로포니는 음악용어로, 선율의 다양성을 주기위해 하모니를 이루면서 다른음을 생성하는 연주를 말한다. 작가는 선과 원의 리디미컬한 조합으로 빛의 흐름과 색의 운율을 보여준다. 11월 30일까지.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파리의 유혹~~~ 화려~섹시~ ‘에탐(Etam)’란제리
    파리의 유혹~~~  화려~섹시~ ‘에탐(Etam)’란제리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