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한국e스포츠협회 사무총장 구속영장…전병헌 前 보좌진 관여 정황

  • 기사입력 2017-11-15 09:24 |박일한 기자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전 수석이 한국e스포츠협회 회장 당시 비리 연루 혐의
-檢, 전 수석 혐의에 관여했는지 수사력 집중

[헤럴드경제=박일한 기자] 검찰이 한국e스포츠협회 조모 씨(현 사무총장, 회장 직무대행)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롯데홈쇼핑이 방송 재승인을 위해 로비활동을 하던 2015년 이 협회에 수억원대 협찬금을 냈는데 이를 불법으로 유용한 혐의다. 조 씨는 전병헌 청와대 정무수석이 이 협회의 회장으로 재직했을 당시 사무총장을 맡으며 측근으로 일했던 인물이다.

서울중앙지검 첨단범죄수사1부(신봉수 부장검사)는 전날 저녁 자금유용, 자금세탁, 허위급여 지급 등 혐의로 e스포츠협회 조씨에 대해 법원에 구속영장을 청구했다고 15일 밝혔다. 

전병헌 수석 [사진제공=연합뉴스]

앞서 검찰은 조 사무총장과 같은 협회 박모 사업국장을 13일 긴급체포해 조사를 벌였다. 조씨와 함께 조사를 받은 박모 국장은 조사 종료 후 구속영장 청구 없이 석방됐다

조씨는 전병헌 수석의 전 보좌진 윤모 씨에게 협회 법인카드를 줘 거액을 사용하게 한 혐의를 받는다. 아울러 협회로 들어온 롯데홈쇼핑 협찬금 중 1억1000만원을 허위계약 형태로 자금세탁을 해 윤씨 측에 흘러가도록 관여한 혐의도 받고 있다.

앞서 뇌물수수 혐의로 구속된 윤 씨는 협회 법인카드로 1억원 상당 유흥비를 쓰고, 고급 수입차를 타고 다닌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윤씨는 방송 재승인 과정에서 문제점을 공개적으로 제기하지 않는 대신 롯데홈쇼핑으로부터 한국e스포츠협회에 3억원의 대회 협찬비를 내게 한 혐의(제3자 뇌물수수)도 받는다.

검찰은 윤 씨 등의 혐의에 전 수석이 관여한 정황을 파악하고 수사를 이어가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검찰 안팎에선 금주 후반이나 내주 초반 소환할 것이라는 관측도 나온다.

jumpcut@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