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한강 119구조대 출동 70%는 ‘자살 시도’

  • 기사입력 2017-11-15 07:58 |이원율 기자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시신 인양, 수상 레저사고 등도 많아
-선박 사고도 매년 상승…사망자는 없어


[헤럴드경제=이원율 기자] 최근 3년간 한강 내 119 구조대가 나선 사건ㆍ사고 중 70%가 자살 시도인 것으로 파악됐다.

15일 서울시 소방재난본부가 내놓은 ‘사고유형별 구조활동 현황’을 보면 지난 2014년부터 올해 10월까지 119가 벌인 구조활동은 모두 5742건이다.

이 안에는 자살 시도가 4093건으로 71.5%를 차지했다. 이어 시신 인양 301건(5.5%), 수상 레저 200건(2.7%), 익수 101건(1.5%) 순으로 나타났다.

최근 3년간 한강 내 119 구조대가 나선 사건ㆍ사고에서 70%는 자살 시도인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123RF]

특히 선박사고는 지난 2015년 5건, 작년 17건, 올해 1~10월 11건이 발생하는 등 상승세를 타고 있다. 다만 이로 인한 사망자는 최근 3년 간 없었다.

처리 유형별로 보면 인명 구조 1707건, 안전조치 3280건, 기타 775건으로 집계됐다. 구조 결과 안전히 구조한 사례는 1126건, 부상 515건, 사망 358건이었다.

시 소방재난본부는 한강에서 일어나는 각종 사고를 대비하기 위해 이 날 오전 10시 원효대교 남단 한강 수상에서 겨울철 한강 수난사고 대비 합동훈련을 한다.

이 훈련에는 29개 기관에서 323명이 참여하며, 소방헬기 등 장비 65대가 동원된다.

정문호 시 소방재난본부장은 “시민이 안전하고 편안히 한강을 즐길 수 있도록 평소에도 긴급상황 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yul@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