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뉴스속보

  • 건강검진도 양극화…고소득층 수검률 저소득층보다 최대 20%↑

  • 기사입력 2017-10-13 07:31 |김대우 기자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헤럴드경제=김대우 기자]양극화·격차해소가 시대적 화두가 된 상황에서 고소득층일수록 건강검진 수검률이 높아지고 저소득층일수록 수검률이 더 낮아지는 양극화 현상이 심각해 대책마련이 시급한 것으로 지적됐다.

13일 보건복지부가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김광수(국민의당)에 제출한 ‘최근 3년간 건강보험료 금액별 건강검진 수검현황’자료에 따르면 건강보험료 납부금액이 많은 고소득층이 저소득층에 비해 국가 건강검진 수검률이 최대 20%나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지역세대주와 직장 가입자 및 만 40세 이상 세대원과 피부양자를 대상으로 진행하는 일반건강검진 수검률이 건강보험료 10만원 이상 납부자는 78%인데 비해 1만원 이하는 63%, 1~2만원 납부자는 59.2%에 불과해 최대 20%에 가까운 격차를 보였다. 


또한 만 40세와 만 66세 대상으로 진행하는 생애전환기 건강검진 수검률도 10만원 이상 납부자는 79.4%에 비해 1만원 이하는 72.3%, 1~2만원 구간은 63.2%에 불과해 격차가 상당했다.

김광수 의원은 “저소득층의 낮은 건강검진 수검률은 질병의 조기 발견과 치료를 어렵게 한다”며 “이로 인해 건강 악화 및 가계소득 감소를 초래해 건강 뿐 아니라 소득 불평등 심화로 이어질 수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건강검진을 위해 평일 하루 반나절 쉬는 것도 저소득층에게 쉬운 일은 아니다”며 “공휴일 검진기관 확대, 도서벽지 거주자를 위한 이동검진 서비스 등 수검 편리를 위한 제도 개선과 소득 격차에 따른 수검률 편차를 줄이기 위한 복지부의 적극적인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강조했다.

dewkim@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100% 무료 만화
포토슬라이드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걸그룹~ 엉밑살 보이며 노골적 섹시댄스~~~
    걸그룹~ 엉밑살 보이며 노골적 섹시댄스~~~
  •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