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시황

  • [마감시황]코스피, 이틀 연속 갈아치운 장중ㆍ종가 ‘사상 최고치’…2470도 뚫다

  • 기사입력 2017-10-12 15:56 |정경수 기자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헤럴드경제=정경수 기자] 코스피가 종가 기준 사상 최고치로 장을 마감했다. 이는 장중 기준으로도 가장 높은 수준이다

12일 코스피는 전일보다 16.60포인트(0.68%) 오른 2474.76에 장을 마감했다.

전날 기록한 종가 기준 사상 최고치 기록(2458.16)을 넘어선 종가 기준 사상 최고치다.

[사진=오픈애드]

이날 장 초반 2460선을 돌파하는 기록을 세운 지수는 장 내내 고점을 높여 장중 고점으로 장을 마감, 장중 기준 최고치도 갈아치웠다.

사틀 연속 지수를 큰 폭으로 끌어올린 투자 주체는 외국인이었다.

외국인은 이날 2442억원을 순매수했다.

기관과 개인은 각각 2215억원, 541억원어치 주식을 팔았다.

업종별로는 상승세가 우세했다.

5.34% 오른 의약품이 가장 높은 상승률을 기록했고 이어 증권(4.71%), 건설업(2.87%), 비금속광물(1.84%), 금융업(1.43%) 등이 올랐다.

반면 섬유의복(-0.78%), 운수창고(-0.65%), 의료정밀(-0.47%), 전기전자(-0.04%) 등은 내렸다.

시가총액 상위종목 가운데 삼성전자는 장 초반 275만8000원까지 오르며 전날의 사상 최고가 기록을 뛰어넘었다.

이어 현대차(0.97%), 삼성물산(0.70%), NAVER(2.26%), 삼성바이오로직스(8.63%), KB금융(1.56%)가 강세를 보였다.

특히 삼성바이오로직스가 단번에 시총 9위로 진입하는 모습을 보였다.

SK하이닉스(-0.67%)를 비롯해 POSCO(-0.79%), LG화학(-1.56%)은 내렸고 삼성생명은 주가변동이 없었다.

이날 코스닥 지수는 전일 대비 4.23포인트(0.64%) 오른 666.54을 기록했다.

개인이 홀로 876억원을 순매수했다.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275억원, 577억원어치 주식을 팔았다.

시가총액 상위종목은 혼조세를 보였다.

셀트리온(6.30%), 셀트리온헬스케어(4.21%), 신라젠(0.96%), CJ E&M(0.63%), 로엔(1.08%), 코미팜(0.42%), 포스코켐텍(1.73%)은 올랐다.

반면 메디톡스(-9.08%), 휴젤(-6.26%), 바이로메드(-0.33%)는 내렸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ㆍ달러 환율은 전일 대비 2.00원(-0.18%) 내린 1133.20원을 기록했다.

kwater@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미녀 테니스 요정~ 아찔한 스매싱~~
    미녀 테니스 요정~  아찔한 스매싱~~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화려~섹시~ 파리의 유혹~~~
    화려~섹시~  파리의 유혹~~~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