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뉴스속보

  • 이낙연 “민주당 ‘방송장악 문건’, 쓸데없는 짓 했다”

  • 기사입력 2017-09-14 15:53 |최진성 기자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헤럴드경제=최진성ㆍ홍태화 기자] 이낙연 국무총리는 14일 더불어민주당이 작성한 ‘방송장악 문건’에 대해 “쓸데없는 짓을 했다”고 일갈했다.

이 국무총리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교육ㆍ사회ㆍ문화분야 대정부질문에 출석, ‘방송장악 문건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이우현 자유한국당 의원의 질문에 “그 짓이 잘된 것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면서 이 같이 말했다. 한국당은 ‘공영방송 개혁’ 로드맵이 담긴 민주당 내부 문건을 ‘방송장악 문건’으로 규정하고 국정조사를 요구하고 있다.

[사진=박해묵 기자/mook@heraldcorp.com]

이 총리는 이 의원이 ‘문건을 작성한 사람을 처벌해야 한다’고 주장하자 “(민주당) 전문위원실 실무자를 탄핵할 가치가 있는지 모르겠다”고 답했다. 이 총리는 이어 방송장악 문건을 ‘그짓’이라고 표현하며 거듭 “잘된 짓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고 피력했다.

이 총리는 김이수 전 헌법재판소장 후보자의 임명동의안이 국회에서 부결된 대해 “국회의 뜻을 존중한다”고 밝혔다. 인준 절차를 밟고 있는 김명수 대법원장 후보자에 대해서는 “국회에서 검증 과정에 있는 분을 총리가 말하기는 어렵다”고 즉답을 피했다. 그는 다만 청와대가 ‘공직 배제 5대 비리’ 등 일부 부적격 공직후보자를 지명한 데 대해 “인사에 아쉬움이 있다”고 말했다.

이 총리는 ‘수도권을 방어할 수 있는 사드(THAAD)를 추가 배치해야 한다’는 주장에 대해 “군사 전문가가 아니지만 늘 방어체계에 한계가 있다는 것은 알고 있다”면서도 “사드의 추가 배치는 고려하고 있지 않는다”고 답했다.

ipen@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케이트 업튼' G컵 글래머 섹시 매력?
    '케이트 업튼' G컵 글래머 섹시 매력?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