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기업경영인

  • 유한익 티몬 대표 “2019년까지 흑자전환이 목표”

  • 기사입력 2017-09-14 10:44 |김성우 기자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8월 적자폭 개선하면서, 거래액 5월比 20% 늘어

[헤럴드경제=김성우 기자] “상반기는 단기 수익성 개선과 중장기 미래 투자에 대한 준비를 병행하는 기간이었다면 하반기는 준비된 내용을 빠르게 실행하면서 실질적인 성과를 내고 있는 만큼 이를 기반으로 2019년을 흑자전환의 원년으로 만들 것” (유한익 티몬 대표)

티몬이 최근 열린 이사회에서 지난 5월 단행된 조직개편 결과를 발표했다. 이 자리에서 유한익 티몬 대표는 하반기 실적 개선을 약속하며, 문을 연지 10년차가 되는 오는 2019년은 흑자전환의 원년으로 만들겠다는 포부를 드러냈다.

유한익 티몬 대표가 흑자전환의 포부를 드러냈다. 올해 3분기 실적이 개선된 것을 내부에서는 긍정적으로 평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제공=티몬]

티몬은 이번 3분기 전체 거래액이 지난 2분기 대비 21% 이상 성장할 것이라고 14일 밝혔다.

4월 대비 이번 7월의 경우 22% 성장했고 5월 대비 8월 역시 20% 이상 성장세를 기록했기 때문이다. 9월도 지난 2주간의 평균 거래액으로 6월과 대비해서는 22% 성장세다. 여름 휴가 시즌으로 투어부문 거래액이 높았던 7, 8월 대비해서 9월에도 성장세를 유지하고 있기에 지속적인 실적 상승에 대한 모멘텀을 되찾았다고 티몬은 분석했다.

이에 티몬은 “지난 5월 조직 개편과 현장 중심의 빠른 의사결정 체제 정비를 통해 각 사업부문의 효율성을 크게 개선했기 때문”이라면서 “핵심 사업인 스토어 사업은 큐레이션 커머스 중심으로 영업 관리 체계를 고도화하여 영업 효율성을 극대화했다. 티몬의 차별화 사업인 마트와 투어는 독립적인 사업 운영이 가능한 구조를 만든 게 효력을 발휘했다”고 설명했다.

스토어 부분은 조직개편 이후 큐레이션 서비스를 다시 강화하고 우수상품 및 우수셀러 극대화에 집중했다. 그 결과 일 매출 5000만원 이상 파트너 수가 25% 증가하고 월 단위 구매자수도 20% 상승했다. 슈퍼마트는 신선식품 당일배송이 서울 전역으로 확대되면서 4월 대비 8월 거래액이 44% 가량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8월의 투어 거래액도 지난 4월 대비 56%의 성장을 보였다. 특히 항공권과 호텔을 티몬에서 동시 구입한 고객이 연초 대비 129%나 늘었다. 이는 지난해부터 자체 개발 및 관련 회사들을 인수 투자하면서 준비했던 자유여행객(FIT)을 위한 플랫폼을 구축해 본격 서비스를 시작했기 때문이다.

이에 유 대표는 “무한경쟁중인 국내 모바일 커머스 시장에서 승자가 되려면 결국 고객이 원하는 가격(큐레이션 커머스), 구색(목적탐색형 커머스), 차별화된 서비스(슈퍼마트나 자유여행 플랫폼 등 성장세 높은 킬러 서비스)를 중장기적으로 모두 완성해야만 가능하다”며 “그런 면에서 모바일 커머스 전반에 대한 균형 있는 투자와 함께 내실 있는 성장을 하는 회사는 티몬 뿐”이라고 주장했다.

zzz@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