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LG이노텍, ‘아이폰X’ 출시 효과 톡톡…주가도 ‘업’

  • 기사입력 2017-09-14 09:41 |양영경 기자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 4분기 영업익 분기 최고치 전망

[헤럴드경제=양영경 기자] LG이노텍이 ‘아이폰X’ 출시에 따른 4분기 호실적 전망에 힘입어 주가도 상승세를 타고 있다.

14일 오전 9시32분 현재 유가증권시장에서 LG이노텍은 전 거래일 대비 2.97% 오른 17만3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증권가에서는 LG이노텍이 ‘아이폰X’의 출시로 올해 4분기에 최대의 분기 영업이익을 기록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사진=오픈애즈]

박강호 대신증권 연구원은 “아이폰X 출시가 11월 3일로 늦어지면서 전날 LG이노텍의 주가는 하반기 실적 둔화 우려로 약세(-1.8%)를 시현했다”면서 이같이 예상했다.

박 연구원은 “LG이노텍은 아이폰X 초기 물량 생산에서 경쟁사나 다른 부품업체 대비 실적 차별화를 보여줘 9∼10월에 주가가 반등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특히 “애플의 스마트폰 모델 수가 작년 2개에서 올해 3개로 증가하면서 듀얼카메라 공급 모델도 1개에서 2개로 늘어 실적 개선에 이바지할 것”이라며 “올해 4분기 영업이익은 연결기준 1799억원으로 분기 최고치를 기록할 전망”이라고 내다봤다.

박 연구원은 또 “LG이노텍은 애플의 주력 모델인 아이폰X에 듀얼카메라 외에 3D 센싱 카메라와 인쇄회로기판(PCB)도 공급한다”며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로 종전처럼 ‘매수’와 21만원을 제시했다.

ana@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케이트 업튼' G컵 글래머 섹시 매력?
    '케이트 업튼' G컵 글래머 섹시 매력?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