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제약

  • 한올바이오파마, 국내 최초로 항체신약 중국에 기술수출

  • 기사입력 2017-09-14 09:07 |손인규 기자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중국 업체와 8100만불에 수출 계약 맺어
-국내 개발 표적 항체신약으론 첫 번째

[헤럴드경제=손인규 기자] 대웅제약 자회사인 바이오기업 한올바이오파마가 국내 제약사 중 처음으로 항체신약을 해외에 기술수출했다.

한올바이오파마는 개발 중인 항체 신약물질 2종을 중국 제약사 ‘하버바이오메드’에 총8100만달러(915억원) 규모로 기술 이전한다고 밝혔다.

한올이 중국 업체에 기술 이전하는 물질은 자가면역질환 치료항체 ‘HL161’과 안구건조증 치료물질 ‘HL036’ 2가지다. 이번 계약으로 하버바이오메드는 한올에 계약금 400만달러를 우선 지급하고 향후 개발 단계에 따라 마일스톤 7700만달러와 판매 로열티를 추가로 제공할 예정이다.

[사진설명=한올바이오파마가 중국 ‘하버바이오메드’에 8100만달러 규모의 항체 신약물질 기술수출 계약을 성사시킨가운데 관계자들이 단체촬영하고 있다.]

자가면역질환 치료항체인 HL161은 과도하게 활성화된 면역기능으로 인해 자기 신체를 공격하는 병원성 자가항체를 분해하는 새로운 항체신약이다. 이 신약물질은 기존 치료법인 혈장분리 반출술이나 고용량 면역글로블린 주사보다 안전하면서도 치료 효과를 나타낸다. 한올이 전임상 시험을 완료했고 호주에서 임상1상을 진행할 계획이다.

또 안구건조증 치료물질인 HL036은 자가면역질환 항체를 기존 물질 대비 160배 이상 강화시켜 눈에 넣는 형태로 개량한 단백질이다. 이 물질은 한올바이오파마와 대웅제약이 공동 개발해 1상 임상시험을 완료했고 올 하반기 미국에서 2상 임상시험을 진행할 예정이다.

박승국 한올바이오파마 대표는 “HL161은 의약품이 개발된 적 없는 신규 타깃에 최초로 도전하는 퍼스트인클래스 신약이라는 의미가 있으며 HL036은 주사제로만 사용되던 항TNF 항체를 국소적용이 가능하도록 개량해 다양한 적응증으로 확장할 수 있게 하는 의미가 있다”며 “이번 계약을 디딤돌 삼아 미국과 유럽 등 선진국 시장에 기술수출하는 결과도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한올이 개발한 두 항체 후보물질은 범부처전주기신약개발사업의 지원 과제로 선정돼 32억원의 정부출연금 지원을 통해 개발이 이뤄졌다.

ikson@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100% 무료 만화
포토슬라이드
  • 걸그룹~ 엉밑살 보이며 노골적 섹시댄스~~~
    걸그룹~ 엉밑살 보이며 노골적 섹시댄스~~~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스텔라~ '숨겨진 '볼륨감'~ '매혹적 비키니 자태'~~
    스텔라~ '숨겨진 '볼륨감'~  '매혹적 비키니 자태'~~
  •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