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뉴스속보

  • 이석우 남양주시장, “서민이 안심하고 사는 주거환경ㆍ맞춤형 일자리 확충 위해 혁신적인 정책 마련하겠다”

  • 기사입력 2017-09-14 08:33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위기가구 임시주거지 및 자활순환용’ 무상임대 주택 방문에서

[헤럴드경제(남양주)=박준환 기자]이석우 남양주시장은 13일 진건읍 ‘위기가구 임시주거지 및 자활순환용’ 무상임대 주택을 방문, 임대주택 시설을 둘러보고 자활사업 참여자들을 격려했다.

또 김상엽 LH 서울지역본부장, 김정대 ㈜정동산업 대표, 신영미 서부희망케어센터장 등과 지역 내 소외계층들의 주거환경 개선과 맞춤형 일자리 확충을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


남양주시 ‘위기가구 임시주거지 및 자활순환용’무상임대 주택은 지난달 8일 남양주시가 LH와의 협약체결에 의한 것으로 지역사회 내 유휴 공간으로 남아있는 LH임대주택을 저소득층의 자활과 천재지변 및 각종 위기사항 등으로 어려움에 처한 대상자들의 임시 주거지로 활용하는 내용이다.

이 협약으로 진건읍 다세대 주택 4호를 활용하며 이번 달부터 관내 기업 ㈜정동산업과 연계하여 신규 자활사업인 ‘희망나누리’사업이 신설되었고 강제퇴거 위기에 놓인 저소득 한부모 가구가 통합사례회의를 거쳐 임시주거지에서 3개월간 지내게 됐다.

이석우 남양주시장은 “최고의 복지는 일자리이다. 서민이 안심하고 사는 주거환경과 맞춤형 일자리 확충을 위해서 수없이 고민하고 도전하여 혁신적인 정책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남양주시 희망케어센터는 지난 2007년 4월 기존 복지제도의 그늘을 해소하고 정부가 해결하지 못하는 복지문제를 지역사회 안에서 효과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개소했으며 단순한 생계지원 뿐만 아니라 주거지원 및 맞춤형 자활까지 지원하고 있다.

또한 희망케어센터에서 추진하고 있는 주거지원 사업은 ‘임시주거지 및 자활순환용’ 임대주택 사업 외에도 주거취약계층에게 보금자리를 일정기간 무상제공하여 자립을 돕는 선순환 주거복지인 ‘희망하우스’ 사업(현재 17호점 개소)과 전문기술을 갖고 있는 시민 재능기부 집수리 봉사단이 권역별로 운영되고 있다.

pjh@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100% 무료 만화
포토슬라이드
  • 걸그룹~ 엉밑살 보이며 노골적 섹시댄스~~~
    걸그룹~ 엉밑살 보이며 노골적 섹시댄스~~~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스텔라~ '숨겨진 '볼륨감'~ '매혹적 비키니 자태'~~
    스텔라~ '숨겨진 '볼륨감'~  '매혹적 비키니 자태'~~
  •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