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뉴스속보

  • 대산 첨단화학 특화단지 조성 활기…10조원 투자 기대

  • 기사입력 2017-09-14 06:28 |배문숙 기자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충남도ㆍ서산시ㆍS-Oilㆍ롯데케미칼ㆍ한화토탈 MOU

[헤럴드경제=배문숙 기자]최대 10조원의 투자가 기대되는 충남 대산 첨단화학 특화단지 조성이 속도를 낸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충남도와 서산시, S-Oil, 롯데케미칼, 한화토탈이 14일 서울 잠실 롯데월드타워 시그니엘 호텔에서 백운규 장관이 참석한 가운데 충남 대산지역 첨단화학 특화단지 조성을 위한 상호 협력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대산석유화학 단지는 기초석유화학업체 입지, 수도권 접근성 등 탁월한 입지 여건에도 불구하고, 토지 문제 등이 복잡하게 얽혀 추가적인 산업단지 개발이 쉽지 않았다. 그러나 이번 MOU 체결을 계기로 개발에 가속도가 붙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대산 첨단화학 특화단지 개발은 대형 석유화학업체뿐만 아니라 중소 고부가 정밀화학업체의 투자도 함께 유치, 석유화학산업 가치사슬 전반의 경쟁력을 대폭 높이는 방향으로 추진되고 있다. 특화단지의 체계적 개발을 통해 용수, 전력 등 인프라 확충, 환경 문제 대응도 용이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사진=헤럴드경제DB]

특히 산업부는 대산 산업단지를 ‘첨단화학 특화산업단지’로 지정해 석유화학 분야의 경쟁력을 키운다는 구상이다. 중소 석유화학 업체에 대한 직접화, 대형화를 통해 고부가 특화산업으로 육성한다는 포석이다.

연구용역 추산치에 따르면 대산 특화단지 개발이 본격화하면 석유화학 대기업과 정밀화학 중소기업에서 최대 총 10조 원의 투자가 이뤄질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됐다.

허수영 롯데케미칼 BU장(석유화학협회 회장)은 “개발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S-Oil, 한화토탈 등 관련 업체와의 협력에 적극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알 감디 S-Oil CEO도 “향후 석유화학 분야에 적극적으로 투자할 것”이라며 “대산특화단지 조성에도 적극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백 장관은 “대산 특화단지 조성은 대규모 국내 투자를 통한 일자리 창출, 고부가 화학 제품 확대, 대ㆍ중소 상생협력이 집약된 모범적인 사례가 될 것”이라며 “정부도 인프라 개선 등 필요한 지원에 최선을 다할 방침”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산업부는 이날 MOU체결에 앞서 백 장관 주재로 ‘석유화학업계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허수영 롯데케미칼 BU장, 박진수 LG화학 부회장, 김창범 한화케미칼 사장, 알 감디 S-Oil CEO, 이상운 효성 부회장, 김재율 대림산업 사장, 김희철 한화토탈 사장, 최금암 여천NCC 사장 등이 참석했다.

백 장관은 이 자리에서 ▷적극적인 국내 투자 및 일자리 창출 ▷4차 산업혁명 대비 첨단소재 개발 ▷중소업체와의 상생협력 등을 당부했다. 또 규제 완화와 첨단 소재 분야 연구개발(R&D) 및 대ㆍ중소 상생협력 지원 등을 약속했다.

석유화학 업계는 울산, 여수, 대산 등에서 진행 중인 대규모 투자 프로젝트 확대 방안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또 이들은 중국, 인도 등 주요 수출시장의 수입규제에 대해 정부 간 협의채널을 통해 적극 대응해 줄 것을 요청했다.

백 장관은 “업계의 어려움을 충분히 이해한다”면서 “관계부처와의 긴밀한 협의를 통해 해결방안을 모색하고, 통상 현안에 대해서는 양자ㆍ다자 채널을 활용해 우리 입장을 적극 개진하겠다”고 밝혔다.
oskymoon@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