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타이거 우즈 “더이상 만나는 사이 아니다”…열애설 부인, 교제는 인정?

  • 기사입력 2017-08-11 09:36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헤럴드경제=이슈섹션] 타이거 우즈(미국·42)가 최근 불거진 열애설을 부인했다.

우즈는 11일(한국시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데일리 메일 보도와는 달리 크리스틴 스미스와 더 이상 만나는 사이가 아니다. 지난해 이후로 만난 적이 없다”고 밝혔다.

영국 데일리 메일은 최근 ‘우즈가 스타일리스트인 스미스(34)와 애정을 키워가고 있다’고 보도하며 둘이 함께 있는 사진을 공개했다.


스미스는 한때 미국프로풋볼(NFL) 선수 제럴드 센서보와 결혼했다가 헤어졌으며 지난해 말부터 우즈와 열애설이 조금씩 흘러나온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 골프 전문 매체 골프위크는 “올해 4월 스미스가 공항에서 20만 달러(약 2억2,000만원)를 갖고 있다가 적발됐는데 당시 스미스는 세관에 ‘애인으로부터 받은 선물’이라고 설명했으며 그 애인이 우즈라는 소문이 돌았다”고 전했다.

우즈는 스미스가 현재 여자친구라는 사실을 부인했지만 ‘더는 만나는 사이가 아니다’라고 한 것으로 미루어 지난해까지는 교제했다는 사실을 간접적으로 시인한 것으로 짐작된다.

우즈는 2004년 엘린 노르데그렌(스웨덴)과 결혼해 1남 1녀를 뒀으나 2009년에 우즈의 성 추문이 불거지면서 2010년 이혼했다.

이후 2012년 하반기부터 스키 선수인 린지 본(미국)과 공개 연애를 시작한 우즈는 2015년 5월에 본과도 결별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미녀 테니스 요정~ 아찔한 스매싱~~
    미녀 테니스 요정~  아찔한 스매싱~~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화려~섹시~ 파리의 유혹~~~
    화려~섹시~  파리의 유혹~~~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