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제약

  • 셀트리온헬스케어 공모액 1조 이상…코스닥 사상 최대

  • 기사입력 2017-07-17 19:23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공모가 4만1000원 확정…상장 후 시총 2위 예상



[헤럴드경제]올해 하반기 기업공개(IPO) 시장의 최대어로 꼽히는 셀트리온헬스케어의 공모가가 희망가의 최상단으로 정해졌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지난 13∼14일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수요예측을 한 결과 공모가가 4만1000원으로 정해졌다고 17일 공시했다.



이 회사의 공모가 희망 밴드(범위)는 3만2500원∼4만1000원이었다. 총 공모 주식 수는 2460만4000주다.

따라서 이번 공모에 특별한 차질이 발생하지 않으면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총1조88억원을 조달하게 된다. 이 공모액은 코스닥 사상 최대 규모에 해당한다.

기존 최대 공모액 기록은 제일홀딩스(4218억원)가 갖고 있었다. 증권사들은 셀트리온헬스케어의 상장 후 시가총액을 5조6000억원으로 예상하고 있다.

코스닥 대장주 셀트리온(13조6000억원)에 이어 단숨에 시총 2위로 뛰어오르는 셈이다. 이번 수요예측에는 총 561개 기관이 참여해 38.06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참여 기관의 89.88%인 285곳이 공모가 상단인 4만1000원을 적어냈고 5곳(0.37%)은 4만1000원을 초과하는 가격을 제시했다.

셀트리온헬스케어 측은 “홍콩, 싱가포르, 미국 등 펀드를 포함한 해외 기관투자자들이 모두 공모가격 밴드 상단으로 대규모 물량을 신청했다”며 “전체 기관 배정 물량 중 55%는 해외 기관투자자들이 배정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회사 측은 연구개발, 해외 판로 확대 등에 이번에 조달한 자금을 활용할 예정이라고 했다. 공모주 청약은 전체 공모 물량의 20%인 492만주를 대상으로 오는 19∼20일 진행된다.

상장 예정일은 이달 28일이며 대표 주관사는 미래에셋대우이고 공동주관사는 UBS증권이다.

onlinenew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