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뷰티&패션

  • [무더위를 뚫었다 ①]시원한 ‘쿨맥스 소재’ 데님 인기 UP

  • 기사입력 2017-07-15 09:07 |장연주 기자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헤럴드경제=장연주 기자] 올해는 유독 이른 무더위가 시작되면서, 기능성 제품인 울트라라이트 쿨링 데님의 판매량이 급증하고 있다.

15일 글로벌 노마드 데님 브랜드 에프알제이(FRJ Jeans)에 따르면, 울트라라이트 쿨링 데님의 판매량이 봄철 대비 4배 이상 증가했다. 이른 더위가 시작된 올 5~6월 2개월 간 쿨맥스 소재를 사용한 울라쿨 데님 판매량을 비교한 결과, 3~4월의 봄 시즌 대비 4배 이상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여름용 숏데님 팬츠도 5배 이상 증가했다. 

에프알제이의 울트라라이트 쿨링 데님 이미지


에프알제이의 울라쿨 데님은 쿨맥스 원단 자체의 시원한 기능에 포커스를 맞추고, 베이직한 느낌을 살려 제작한 것이 특징이다. 대표 제품인 ‘울라쿨 슬림 스트레이트 핏 데님’과 울라쿨 테이퍼드 핏 데님’은 편안한 착용감과 함께 한국인 체형에 알맞은 핏감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2017 울라쿨 데님은 7개 라인으로 출시됐으며, 7월 현재 제작 물량의 70% 이상 판매율을 기록하고 있다. 아울러 디테일하면서도 빈티지한느낌이 강한 숏팬츠는 수량을 전년 대비 약 57% 늘렸고, 디자인도 30여개로 대폭 확장했다.

에프알제이 관계자는 “시원한 기능성 소재의 데님들이 하나의 트렌드로 자리잡게 되면서 날씨나 계절에 구애받지 않고 스타일링을 연출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yeonjoo7@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