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홍상수♥김민희, “사랑해” “존경해”…칸에서도 사랑고백 퍼레이드
[헤럴드경제=이슈섹션]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가 프랑스 칸에서 서로에 대한 사랑을 여과없이 드러냈다.

홍 감독은 22일 오후 2시(현지시각) 프랑스 칸 팔레 드 페스티벌에서 열린 신작 ‘그 후’의 공식 기자회견에서 “한국 기자회견에서 말했듯이 김민희는 내 연인이다. 내 안에 너무 많이 들어와있는 사람이고, 내게 많은 영감을 주는 사람이다”라고 말했다.
 
[제70회 칸 국제영화제에 참석한 홍상수 감독(왼쪽)과 배우 김민희. 사진제공=연합뉴스]

그는 이어 “김민희와 작업하는 것은 정말 남다른 의미를 갖는다”며 어떤 한 모델을 사랑하면 그 사람에게서 계속 새로운 것을 파헤칠 수 있다. 그림을 그릴 때 산을 계속 그려도 매번 다른 산이 그려지는 것과 같다. 앞으로도 어떻게 되는지 보고싶다”고 덧붙였다.

김민희도 이 자리에서 홍 감독을 향한 애정을 과시했다.

김민희는 “홍상수 감독님 영화를 너무 좋아하고, 그저 존경하고 좋아하는 분과 함께 작업하는 게 기쁠 따름”이라며 “그의 영화는 늘 새롭고 나를 자극하기 때문에 가능하다면 계속 같이 작업하고 싶다”고 말했다.

영화 ‘그 후’는 첫 출근한 출판사 신입 직원 아름(김민희 분)이 사장 봉완(권해효 분)의 아내로부터 남편의 내연녀로 오해받으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영화로 이번 제70회 칸 국제영화제 경쟁부문에 초청됐다.

프랑스를 대표하는 영화 평론가인 위베르 니오그레는 시사회 이후 “판타스틱한 작품”이라며 “올해 칸영화제서 공개된 경쟁작 가운데 최고”라며 찬사를 보냈다.

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