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콜로라도 악몽’ 벗어던진 류현진…시즌 2승, 타석에서도 존재감

  • 기사입력 2017-05-19 15:25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헤럴드경제=이슈섹션]류현진(LA 다저스)이 등판 전 우려를 딛고 안정적인 투구를 펼치며 2승째를 챙겼다. 또한 타석에서도 모처럼 깜짝 존재감을 뽐냈다.

류현진은 19일(이하 한국시각) 미국 캘리포니아주 LA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마이애미 말린스와의 2017 메이저리그 홈경기에 선발 등판, 5.1이닝 2실점하면 시즌 2승째를 챙겼다.

투구수가 79개에 불과해 타구에 맞지만 않았다면 7회까지도 던질 수 있었던 상황. 다행히 타구에 맞은 무릎은 큰 부상은 아닌 것으로 전해졌다.


오늘도 초반이 불안했다. 특히 2회와 3회에 내준 홈런 2방이 아쉬웠다. 다만 두번다 솔로홈런으로 피해를 최소화 한것은 다행.

이로써 4.99였던 평균 자책점은 4.79가 됐다. LA 다저스는 류현진의 호투와 야시엘 푸이그의 투런홈런을 묶어 7-2로 승리했다.

오늘의 류현진은 타석에서도 ‘깜짝 존재감’을 발휘했다.

다저스가 2-1 역전에 성공한 2회초 1사 상황서 에딘손 볼케스를 상대로 중전 2루타를 만들어낸 것. 아직 타석수가 9타수에 불과하지만 이 안타로 류현진의 시즌 타율은 .333(9타수 3안타)가 됐다.

류현진은 이어 나온 체이스 어틀리의 중전안타 때 홈까지 밟았다.

onlinenew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100% 무료 만화
포토슬라이드
  • 걸그룹~ 엉밑살 보이며 노골적 섹시댄스~~~
    걸그룹~ 엉밑살 보이며 노골적 섹시댄스~~~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스텔라~ '숨겨진 '볼륨감'~ '매혹적 비키니 자태'~~
    스텔라~ '숨겨진 '볼륨감'~  '매혹적 비키니 자태'~~
  •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