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증권일반

  • 미래에셋대우 합병 첫발, 1분기 흑자전환

  • 기사입력 2017-05-15 17:11 |문영규 기자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헤럴드경제=문영규 기자] 미래에셋대우가 합병 첫 분기인 지난 1분기 흑자전환했다.

미래에셋대우는 15일 공시를 통해 연결기준 영업이익은 1434억원, 당기순이익은 1101억원이라고 밝혔다.

미래에셋대우는 “올해 1분기 실적에서 순영업수익 2979억원 기준으로 위탁매매 26%, 자산관리 16%, 투자은행(IB) 12%, 트레이딩 27% 등을 기록하며 예전에 비해 더욱 안정화된 수익구조를 나타냈다”고 자평했다.

[사진=미래에셋대우]

위탁 및 자산관리 부문을 보면 1억원 이상 고객은 13만2820명으로 전분기 대비 3100명 증가했으며 총 고객자산은 5조원 늘어난 219조원으로 나타났다.

특히 해외주식 잔고는 9000억원을 돌파, 해외위탁잔고는 1조3000억원을 기록했다.

연금자산은 2500억원 증가한 8조9000억원을 나타냈다. 이 가운데 퇴직연금자산이 2000억원 가량 늘어났다. 이는 전체 퇴직연금시장의 절반 수준으로 같은 기간 퇴직연금시장은 145조8000억원에서 146조2000억원으로 약 4000억원 정도 증가했다.

IB부문에서는 우리은행 지분 매각자문, 한화생명 신종자본증권 발행, 포스코에너지 RCPS(상환우선전환주) 투자 등 다양한 분야에서 딜을 진행했다.

트레이딩 부문은 이머징마켓 채권, 미국 금융채를 중심으로 적극 투자해 긍정적인 성과를 거뒀다는 평가다.

해외법인 역시 올해 하반기 프라임브로커리지서비스(PBS), 자산관리 등 본격적인 영업활동을 준비하고 있는 미주법인(뉴욕법인/LA법인)을 제외한 전 법인(홍콩, 브라질, 인도네시아, 런던, 싱가폴, 베트남, 몽골)에서 흑자를 기록하며 총 60억원의 세전 순익을 거둔 것으로 알려졌다.

ygmoon@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100% 무료 만화
포토슬라이드
  • 호날두 전 여친 '이리나 샤크'의 은밀한 誘惑~~~
    호날두 전 여친 '이리나 샤크'의 은밀한 誘惑~~~
  • '란제리'차림~ 아슬아슬 별난 이종 격투기
    '란제리'차림~ 아슬아슬 별난 이종 격투기
  • 아찔~ 노출패션 한계는??
    아찔~ 노출패션 한계는??
  • 아찔한 수영복~~~ 당신이 '섹시 퀸'~~~
    아찔한 수영복~~~ 당신이  '섹시 퀸'~~~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