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분양

  • ‘범어네거리 서한이다음’ ICT솔루션 적용, 인공지능 아파트 5월 분양 예정

  • 기사입력 2017-04-21 11:32 |조갑천 기자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대구주택시장이 불황기에 접어들었다는 당초 시장의 우려와는 달리 올해 대구 수성구 첫 분양이었던 ‘수성 효성해링턴 플레이스’가 1순위 평균 36.9대 1의 청약경쟁률을 기록하며 작년의 청약열기를 이어갔다. 이 가운데, (주)서한이 대구의 주거중심지로 평가받고 있는 범어네거리 구 KT자리에 주상복합 아파트, 오피스텔 총 310가구를 5월중 공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범어네거리는, 대구를 대표하는 주상복합아파트인 두산위브제니스와 화성파크리젠시, 우방 유쉘, 범어숲 화성파크드림에 이어 이수 브라운스톤의 입주가 시작되면서 대구의 대표적인 초고층 고급아파트 거리라는 입지적 희소가치 때문에 많은 사람들의 주목을 받아왔다.

한 분양전문가는 “수성구불패는 단순하게 수성구라는 입지적 측면에서만 볼 일이 아니라 부동산시장의 수요공급 원칙에 의한 자연스러운 현상으로, 앞으로도 한동안은 수성구 도심 분양은 성공적일 것”이라고 내다봤다. 

대구주택시장의 공급과잉을 우려하는 목소리도 있지만 수성구는 여전히 새 집이 부족하다. 작년 수성구 입주는 4개단지 1,109가구뿐이었고, 올해 입주아파트는 브라운스톤 범어 180가구 뿐이다.

올해는 공급도 줄어 상반기 중 공급가능한 단지도 수성 효성해링턴 플레이스와 범어네거리 서한이다음 두 단지 뿐이어서 실수요자와 투자자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주거선호도 높은 수성구에 새 집의 희소가치까지 더해져 분양권 거래량과 매매가격도 상승하는 추세다.

서한은, 수성구 중의 수성구, 범어네거리인 것만으로도 관심이 집중되는 ‘범어네거리 서한이다음’에서 대구에 없던 미래형 인공지능아파트를 선보이겠다고 밝혀 업계와 수요자의 기대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서한은 “범어네거리 서한이다음에 KT ICT 라이프 솔루션을 적용하고, 인공지능 시그니처 라이프를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서한은 범어네거리 구 KT자리 (수성구 범어동 177-1번지)에 주상복합 아파트 전용 84㎡, 98㎡ 202가구, 오피스텔 59㎡, 74㎡, 84㎡ 108실 등 총 310가구를 5월중 공급할 예정이다.

김예지 기자 / yjkim@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