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생활경제

  • 1~2인가구의 힘…소고기 판매대마저 바꾸다

  • 기사입력 2017-03-20 07:46 |이정환 기자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한우 등심매출서 스테이크 비중 매년 증가세
-이마트 24년만에 소고기 판매대 전면 리뉴얼

[헤럴드경제=이정환 기자] 1~2인 가구의 힘이 소고기 판매대마저 바꿔놓았다.

1~2인 가구 비중이 50%를 넘어서고 20~30대를 중심으로 집에서 가볍게 혼술하는 트렌드가 문화로 자리잡으면서 ‘스테이크’가 각광을 받고 있다. 이로인해 이마트는 소고기 판매대를 ‘구이’에서 ‘스테이크’로 24년만에 전면적인 리뉴얼을 단행했다. 


이마트 마켓분석팀이 지난 2013년부터 2016년 상반기까지 3300만여건의 블로그, 트위터 등 SNS 게시물을 분석한 결과 소고기와 함께 언급된 연관 단어 가운데 ‘스테이크’는 ‘등심’과 한께 가장 언급 빈도수가 높은 단어로 나타났다.

이는 소비트렌드가 과거 4인가구 중심에서 1~2인가구로 급격히 옮아온 것으로 풀이된다. 이에 이마트는 지난해 7월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스테이크 존’을 신설했다.

‘스테이크’가 차지하는 비중도 매년 증가하고 있다. 2014년 한우 등심 전체 매출에서 스테이크가 차지하는 비중은 5% 수준이었으나 지난해 10%로 올라섰고 이마트가 ‘스테이크 존’ 매장을 본격 도입하자 1~2월 매출 기준 22%까지 높아졌다.

이마트는 국내에는 잘 알려져 있지 않으나 해외에서 스테이크 부위로 즐겨 먹는 보섭살과 같은 특수부위도 매장에서 스테이크 용으로 내놓는다.

홍성진 이마트 축산 팀장은 “2년 전부터 이태원과 강남 일대에서 큰 인기를 끌며 고가에 판매되던 드라이에이징 스테이크가 이마트의 기술력과 대량 매입을 통해 합리적인 가격으로 즐길 수 있게 됐다”며 “향후에 국내 소비자들이 미처 접하지 못한 다양한 부위를 질 좋은 스테이크로 개발하고, 이마트 매장에서 직접 시즈닝(양념)한 스테이크 제품도 판매하는 등 스테이크 중심의 신개념 소고기 매장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스테이크 전용 존 확대를 기념해 오는 23일부터 29일까지 이마트 포인트카드 회원을 대상으로 일주일 간 한우 등심 전 등급을 30% 할인 판매한다.

attom@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100% 무료 만화
포토슬라이드
  • 스텔라~ '숨겨진 '볼륨감'~ '매혹적 비키니 자태'~~
    스텔라~ '숨겨진 '볼륨감'~  '매혹적 비키니 자태'~~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아찔 몸매~최고 몸짱~ 섹시 매력속으로~~
    아찔 몸매~최고 몸짱~ 섹시 매력속으로~~
  • 올림픽 미녀들~~~ 파워풀~ 건강미~
    올림픽 미녀들~~~ 파워풀~ 건강미~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