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IR
  • 오리온, 투자사업과 식품사업으로 인적분할 결정

  • 기사입력 2016-11-22 16:5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박영훈 기자] 오리온은 자회사 지분의 관리 및 투자를 목적으로 하는 투자사업부문과 음ㆍ식료품의 제조, 가공 및 판매 등을 담당하는 식품사업부문으로 인적 분할하기로 결정했다고 22일 공시했다.

분할 존속회사(오리온홀딩스)와 분할 신설회사(오리온)의 합병비율은 0.3420333 : 0.6579667 이다.

분할기일은 2017년 6월 1일이다.

park@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