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생활경제
  • ‘굽네 볼케이노’, 출시 11개월 만에 매출 1100억원 돌파

  • 기사입력 2016-11-02 08:4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김현경 기자] 굽네치킨의 ‘굽네 볼케이노가’ 출시 11개월 만에 누적 매출 1100억원을 돌파했다. 이는 월 평균 100억원의 매출을 올린 것으로, 11개월 동안 판매한 굽네 볼케이노 박스를 쌓아 올리면 백두산의 140배 높이에 달한다.

치킨업계에서 신메뉴가 출시된 지 1년 안에 1100억원을 돌파한 것은 매우 이례적인 일이다. 지난해 12월 출시된 굽네 볼케이노는 치킨업계에서 식품업계 전체로 ‘매운맛’ 바람을 일으키며 시장을 선점했다.

굽네 볼케이노는 한국인이 좋아하는 고추장 베이스의 특제 소스를 발라 감칠맛 나는 매운맛을 구현한 제품이다. 소비자의 입소문을 타고 폭발적인 인기를 얻어 출시 3개월 만에 일부 가맹점에서 제품 재고가 부족해 품귀 현상을 일으켰으며, 소스를 생산하기 위해 공장 생산라인을 풀가동하기도 했다. 
[사진설명=굽네치킨의 ‘굽네 볼케이노’가 출시 11개월 만에 누적 매출 1100억원을 돌파했다.]

특히 굽네 볼케이노는 치킨업계뿐 아니라 식품업계 전체에서 매운맛 트렌드를 이끌었다. 굽네 볼케이노를 선두로 각 치킨 브랜드에서는 매운맛 치킨을 속속히 출시했으며, 다른 외식 메뉴에서도 매운맛 제품이 다양하게 출시됐다.

회사 측은 굽네 볼케이노의 주 타깃층을 젊은 세대인 1020으로 설정하고, 이들에게 친숙한 그룹 ‘엑소(EXO)’를 전속모델로 전격 발탁하는 한편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마케팅 펼친 것이 주효했다고 보고 있다.

또한 굽네치킨은 소비자들이 굽네 볼케이노에 밥을 비벼 먹는 일명 ‘치밥’ 레시피를 온라인 상에 업로드하고 CJ햇반을 함께 제공하는 서비스를 진행해 치밥 문화를 탄생시켰다. 팔도비빔면과는 새로운 비빔 요리 레시피인 ‘볼빔면’을 소개하고 관련 SNS 이벤트를 진행해 큰 호응을 이끌어냈다.

홍경호 굽네치킨 대표는 “굽네 볼케이노가 출시 된지 1년이 되지 않았음에도 1100억 돌파라는 유의미한 성과를 이뤄낼 수 있었던 것은 제품력과 마케팅 전략이 있었기 때문”이라며 “앞으로도 굽네치킨은 제2의 굽네 볼케이노를 출시해 다양한 마케팅 활동으로 외식업계 트렌드를 이끌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pink@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