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리우올림픽] ‘4강 실패’ 축구대표팀, 15일 귀국길
[헤럴드경제]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에 출전한 우리 축구대표팀이 15일(이하 한국시간) 귀국길에 오른다.

대한축구협회는 8강 경기가 열린 브라질 벨루오리존치에서 머물러온 대표팀이 15일 오후 10시 20분 상파울루로 출발한다고 밝혔다.

대표팀 선수들은 상파울루와 독일 프랑크푸르트를 거쳐 17일 오전 11시 LH712편으로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한다.

와일드카드인 석현준(트라브존스포르), 손흥민(토트넘), 장현수(광저우 푸리)와황희찬(잘츠부르크), 김민태(베갈로 센다이), 구성윤(콘사도레 삿포로)은 별도 항공편으로 소속팀으로 복귀한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올림픽 축구대표팀은 조별리그에서 2승1무 조1위로 8강에진출했지만, 8강전에서 온두라스에 0-1로 패해 4강 진출에 실패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