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리우올림픽] 김준홍·강민수, 25m 속사권총 결선 진출 실패
[헤럴드경제] 사격 김준홍(26·KB국민은행)·강민수(30·경북체육회)가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결선 진출에 실패했다.

김준홍, 강민수는 13일(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사격 센터에서열린 남자 25m 속사권총 본선에서 각각 8위(581점), 21위(564점)에 그쳤다.

본선 상위 성적 6명이 결선행 티켓을 얻었다.



독일의 라이츠 크리스티안이 592점의 올림픽 신기록으로 본선 1위를 기록했다.

김준홍은 2014년 세계사격선수권 금메달리스트다.

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