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방송/TV
  • ‘오 나의 귀신님’ 박보영 젖은 몸 잡아당겨 조정석 ‘기습키스’…‘시선 집중’

  • 기사입력 2015-07-27 05:0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오 나의 귀신님’ 조정석이 박보영에게 기습 키스를 해 시선을 집중시키고 있다.

지난 25일 방송된 tvN ‘오 나의 귀신님’에서는 강선우(조정석)가 나봉선(박보영)에게 키스하고, 신순애(김슬기)가 나봉선의 몸에서 빠져나오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순애는 프라이팬 연습을 하면서, “너무 아파가지고 몸살 날 것 같은데. 너무 힘들어요”라고 가짜로 엄살을 부렸다.

이에 선우는 “알겠어, 그만하고”라며 청소를 시켰다.

순애는 “저 진짜 궁금한 거 하나 있는데요, 어제 냉동창고에서 왜 그렇게 화를 낸 거예요?”라며 “아니 화를 내도 너무 화를 내니까 난 좀 어이가 없더라고”라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에 선우는 묘한 표정을 지으며 “펜션에서까지 사고치는데 그럼 칭찬하냐?”라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청소를 위해 호스를 가져왔지만, 호스에서 물이 제멋대로 나오고, 봉선과 선우 모두 물에 젖게 됐다.

선우는 “아 진짜, 호스를 그렇게 갑자기 틀면 어떡해? 호스 한두번 잡아?”라고 화내면서도 수건으로 순애를 닦아줬다.

순애 역시 당황해 “어떡해 많이 젖었다. 어떡해, 미안해서 어떡하지?”라며 선우의 셔츠를 털어줬고, 선우는 가만히 봉선을 쳐다봤다.

이후 선우는 갑자기 봉선을 잡아당겨 기습 키스를 해 시선을 사로잡으며, 그와 동시에 순애가 봉선의 몸에서 빠져나왔다.

한편‘오 나의 귀신님’ 박보영 젖은 몸 잡아당겨 조정석‘기습키스’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오 나의 귀신님’ 박보영 젖은 몸 잡아당겨 조정석 기습키스 시선 집중시킬만해" "‘오 나의 귀신님’ 박보영 젖은 몸 잡아당겨 조정석 기습키스 대단하다" "‘오 나의 귀신님’ 박보영 조정석 기습키스 짜릿하겠다" "‘오 나의 귀신님’ 박보영 조정석 기습키스 본방사수하자" 등의 반응을 보였다.

조현주 이슈팀기자 /chono40@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