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식품
  • 캔에 담은 연어…동화책·레시피도 쏙

  • CJ제일제당
  • 기사입력 2015-02-11 11:5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CJ제일제당은 올해 설에 2만~5만원대의 중저가 선물세트를 대폭 확대했다. 실용적인 다양한 품목들로 구성된 복합형 선물세트의 비중을 강화했고, ‘CJ 알래스카 연어’ 선물세트<아래>도 다양하게 선보였다.

CJ제일제당은 ‘CJ 알래스카 연어’를 명절 선물세트의 베스트셀러인 ‘스팸’에 이은 두번째 주력 선물세트로 육성하기 위해 지난해 28종에서 올해는 41종으로 대폭 확대했다.

매출 목표도 지난해 추석대비 40% 이상 늘어난 110억원으로 잡았다. 소비자 선호 가격대인 3만~5만원대에 집중해 스팸, 수입 고급유 등과 함께 구성한 복합형 선물세트와 ‘CJ 알래스카 연어’만으로 단독 구성한 세트로 차별화를 꾀했다. 대표적인 선물세트는 ‘스팸’과 ‘CJ 알래스카 연어’를 복합 구성한 ‘스팸연어1호’와 ‘스팸연어2호’가 있다.


올해는 ‘CJ 알래스카 연어’를 단독으로만 구성한 ‘CJ건강연어8호’를 새롭게 선보였다. ‘하이올레익 해바라기유’와 100% 땅콩, 호두, 아몬드를 원료로 만든 ‘견과유’ 등 건강 컨셉트의 프리미엄 식용유와 함께 구성한 ‘CJ건강한 슈퍼스타 1호’와 ‘CJ건강한 슈퍼스타 2호’를 선보이는 등 변화를 시도했다.

스페인 현지에서 생산한 ‘안달루시아산 올리브유’와 ‘CJ 알래스카 연어’로 구성한 ‘CJ건강연어 블루라벨’은 최고급 프리미엄급 선물세트다. 연어를 활용한 총 12개의 레시피와 함께 선물세트 안에는 안도현 작가의 어른들을 위한 동화 ‘연어’를 담았다.

장연주 기자/yeonjoo7@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런 속옷...'
    '이런 속옷...'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