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원홈푸드, ‘프랑스에 다녀온 붕어빵’과 업무협약 체결

[헤럴드경제=장연주 기자]동원홈푸드(대표 신영수)가 서초구 양재동 동원그룹 본사에서 프리미엄 디저트 프랜차이즈 ‘프랑스에 다녀온 붕어빵’(대표 엄세웅)과 식자재 공급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최근 론칭한 ‘프랑스에 다녀온 붕어빵’은 페스츄리 및 파이빵 반죽으로 만든 붕어빵에 팥, 고구마, 로투스 크런치잼, 애플망고 등 다양한 재료를 넣어 새로운 디저트 카테고리를 만들어냈다는 평을 받고 있다. ‘한국에 살던 붕어빵이 프랑스에 놀러 다녀와 업그레이드 됐다’는 참신한 스토리와 캐릭터 개발을 통해 젊은층부터 중∙장년 층까지 폭넓게 사랑받고 있다. 


현재 백화점 델리 매장을 중심으로 6개 매장이 입점돼 있으며, 오는 2월 전국에 10여 개의 신규 매장 오픈을 앞두고 있다.

김성용 동원홈푸드 식재사업부 상무는 “기존 동원홈푸드는 한식 및 주점 식자재 공급에 강점을 보여왔지만, 이번 ‘프랑스에 다녀온 붕어빵’과의 협약을 통해 카페 및 디저트 부문까지 경로를 확대할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yeonjoo7@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