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코트라, 해외 글로벌 유통기업 초청 ‘글로벌 유통망 위크 2014’ 개최

  • 기사입력 2014-10-01 07:3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서상범 기자]코트라(KOTRA)가 지난달 30일부터 이달 2일까지 일산 킨텍스(KINTEX) 제1전시장에서 ‘글로벌 유통망 위크(Global Retailers Week)’를 개최한다고 1일 밝혔다.

최근의 원화 강세에 따른 수출 부진을 타개하기 위해 마련된 이번 행사는 일대일 구매상담과 각 지역별 진출 전략 설명회로 구성된다.

일대일 구매상담에는 중국, 일본, 유럽, 중동, 북미, 동남아 등 전 세계 소비재 시장의 소매 유통기업 86개사가 바이어로 참가하고 260여 개의 국내 기업이 참가한다.

이번 행사에 참가하는 해외 기업은 중국의 대상그룹(중국 소매유통업 2위), 일본의 이온(AEON, 일본 소매유통업 1위)과 아마존저팬 (Amazon Japan, 일본 통신판매 1위), 독일의 유럽 최대 홈쇼핑기업 QVC 등 업계 내 경제권역별 대표 기업들이다.


설명회는 ▷중국권▷일본권▷이슬람권▷유럽권▷북미권▷독립국가연합(CIS)권의 권역별로 현지 소매유통 현황과 국내 기업의 진출전략 등의 내용으로 6회에 걸쳐 진행된다.

중국권역 설명회에서는 ‘알리바바 T-Mall을 활용한 해외 직구 진출방안’ 및 ‘대상그룹 입점 설명회’, 일본권역 설명회에서는 ‘아마존 저팬, 이온의 구매전략’에 대한 내용이 다뤄진다.

이슬람권역 설명회에서는 ‘할랄 인증 절차’를 소개하며, 최근 국산 화장품.식품 등이 인기를 끌고 있는 중동 시장으로 진출하기 위해 필수적인 정보를 제공한다.

코트라는 오는 2일 중국 대상그룹과 MOU를 체결하고 대상그룹의 소매유통체인에 입점하는 우리 기업을 지원할 예정이다.

한편 우리나라의 수출은 2000년 이후 매년 두 자릿수 이상의 증가율을 보였으나 12년 -1.3%, 13년 2.2%로 급격히 둔화되고 있다.

최근에는 대중(對中) 수출부진까지 겹쳐 위기를 맞고 있는 상황이다.

함정오 코트라 중국지역본부장은 “이번 글로벌 유통망 위크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해외 진출에 고심하는 우리 기업들의 해외마케팅에 도움이 돼 수출부진을 타개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tiger@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