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치버스', 월드컵간다
[헤럴드 생생뉴스] ‘김치버스’가 오는 14일부터 8월22일까지 100일동안 월드컵이 열리는 브라질 등 남미에서 한식문화를 알리는 홍보활동에 나선다.

농림축산식품부와 한식재단은 김치와 한식문화 전파활동을 하는 ‘김치버스팀’이이번에 페루, 볼리비아, 브라질, 파라과이, 우루과이, 아르헨티나, 칠레 등 7개국의주요 관광지와 현지 한글학교 및 조리학교를 방문, 김치 시식과 체험행사를 40회 이상 벌일 계획이라고 9일 밝혔다.

특히 김치버스팀은 브라질에서 한국 경기일정에 맞춰 해당 도시 경기장 부근에서 관람객들을 대상으로 김치 시식과 체험 홍보 행사를 할 예정이다.

세계 곳곳을 누비며 한식, 특히 김치를 홍보하는 ‘김치버스’

김치버스는 조리사 출신 청년들이 버스를 타고 전 세계를 누비며 한국의 음식문화와 김치를 알리는 프로젝트로 지난 2011년부터 유럽, 미주 등 28개국 150여 개 도시에서 홍보활동을 벌였다.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