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국인 적정 수면시간 “7~8시간”…길게 자도 사망률 증가
[헤럴드생생뉴스] 한국인의 하루 적정 수면시간은 7~8시간이라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서울의대 예방의학교실 유근영 교수팀은 1993년부터 경남 함안, 충북 충주 등 4개 지역에 거주하는 건강인 1만3164명을 15년 이상 추적해 2010년까지 확인된 1580명의 사망자의 수면시간을 조사했다.

연구팀이 하루 수면시간을 5시간 이하, 6시간, 7시간, 8시간, 9시간, 10시간 이상으로 분류해 각 수면 시간 군에 따라 사망률을 분석한 결과, 하루 7~8시간 수면군에서 사망률이 가장 낮은 것으로 파악됐다.

즉. 7~8시간에 비해 수면시간이 짧거나 길수록 사망률은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7시간 수면군에 비해 5시간 이하 수면군은 21%, 10시간 이상 수면군은 36% 사망률이 높게 나왔다.

유근영 교수는 “이번 연구를 통해 적정 수면을 취하지 않는 경우 사망 위험이 증가함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하루 7~8시간의 수면이 한국인의 적정 수면시간임을 코호트 연구를 통해 규명됐다”는 결론을 밝혔다.

이같은 소식에 네티즌들은 “한국인 적정 수면시간, 10시간 이상 푹 자고 싶다” “한국인 적정 수면시간, 7시간 반은 꼭 자야겠네” “한국인 적정 수면시간, 잠 좀 자게 해줘” “한국인 적정 수면시간, 꼭 지켜야겠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