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지영석 엘스비어 회장, 세계 최대규모 출판사가 된 비결은…

  • 기사입력 2014-01-04 00:0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엘스비어 지영석 


[헤럴드생생뉴스]세계적 규모의 출판사 엘스비어의 회장에 누리꾼들의 관심이 뜨겁다.

3일 KBS 1TV ‘2014 신년기획 글로벌 리더의 선택’에서는 세계지식산업의 리더이자 세계 최대 규모 출판사인 엘스비어의 회장인 지영석 회장의 이야기가 전파를 탔다.

엘스비어 지영석 회장은 어린 시절 외교관 아버지를 따라 미국 유학길에 올랐으며 한 학기 학비만 아버지로부터 받고 혼자 힘으로 학업을 이어나갔다.

지영석 회장은 뛰어난 성적으로 프린스턴 대학 전액 장학금을 받았으며 우연한 기회에 포브스 재산 평가 50위 안에 드는 사업가 브론스 잉그람과 만나 그의 이야기에 감동 받아 열심히 살았다.

엘스비어 지영성 회장은 잉그람에게 “부자가 되려면 어떻게 해야하냐”고 물었고 잉그람은 “더 열심히 일해라. 그러면 운을 얻을 것”이라는 답을 얻었다.

지영석 회장은 아메리카 익스프레스 최고경영자(CEO)의 비서로 일을 시작했으며 30세가 되던 해 잉그람의 제안으로 그의 회사 브루손 잉그람으로 이직한다. 

지영석 엘스비어 회장


지영석 회장은 그 후 출판업 쪽에서 경력을 쌓고 전자책 분야 기업인 ‘라이트닝 소스’를 설립한 뒤 랜덤하우스 최고운영책임자(COO) 및 사장직을 거쳐 현재 세계에서도 손꼽히는 출판계 거물로 자리잡았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