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피부
  • 가을 타는 내 피부, 피부관리의 시작

  • 기사입력 2013-10-17 13:5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낮에는 여름처럼 더운 날씨이지만 아침, 저녁으로는 제법 쌀쌀해지며 가을을 느낄 수 있다. 흔히 여성들은 봄을 타고 남성들은 가을을 탄다고 하지만 남녀상관 없이 피부도 가을을 타기 때문에 가을철에 피부관리가 중요하다.

특히 가을철에는 기미색소가 더욱 눈에 띈다. 기미색소는 여름철 자외선에 과다하게 노출되면서 생겼던 기미가 피부 위쪽으로 올라오면서 얼굴 좌우를 대칭으로 광대부위나 볼 부위에 연한 갈색, 또는 흑색의 불규칙한 모양들로 나타내는 피부질환이다.

기미가 발생하는 원리로는 호르몬의 변화, 유전적 체질, 영양 부족 등의 요인이 있지만 가장 큰 요인으로는 자외선을 꼽을 수 있다.

가을철에는 여름과 같이 햇볕이 뜨겁지 않기 때문에 자외선 차단제를 소홀히 하는 경향이 있는데 자외선에 장기간 노출되면 기미, 주근깨, 잡티, 점과 같은 색소침착은 물론 피부암도 유발할 수 있기 때문에 세심한 주의가 필요하다.

색소침착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선선하거나 해가 나지 않아도 외출 30분전에는 자외선 차단제를 바르고 모자와 선글라스를 이용하는 것이 좋다. 

또한 귤, 오렌지와 같이 비타민 C가 많이 함유되어 있는 과일은 멜라닌 합성을 억제하여 색소질환을 예방하기 때문에 꾸준한 섭취를 하는 것이 색소침착을 억제 할 수 있다.

송파 엑셀브이피부과 최필선원장은 "이미 기미색소가 생겨 고민인 이들은 레이저 시술을 통한 피부관리가 도움이 될 수 있다"라며 "최근에는 색소질환 레이저가 꾸준히 개발되면서 색소치료로 대표적인 레이저 엑셀브이, IPL, 엔디야그레이저(레이저토닝), 젠틀맥스레이저, TRM레이저 등이 있으며, 색소치료 이외에도 여드름, 홍반, 안면홍조, 모공을 개선하는 데에도 효과가 있다"고 설명했다. 

헤럴드생생뉴스/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런 속옷...'
    '이런 속옷...'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