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문근영 스태프 변신, 노려보다 삿대질까지? “깜찍해”

  • 기사입력 2013-08-13 01:0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생생뉴스] 배우 문근영이 ‘호랑이 스태프’로 변신해 촬영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12일 MBC 월화드라마 ‘불의 여신 정이’ 제작진이 공개한 사진에서 문근영은 헤드폰을 쓴 채 오디오 스태프로 분한 모습이다. 특히 문근영은 누군가를 장난스럽게 노려보며 손가락으로 지절하는 듯한 포즈를 취해 웃음을 자아낸다.

당시 문근영은 자신의 촬영분을 모니터 하던 도중, 무더운 날씨에 지친 스태프들에게 웃음을 주기 위해 이같은 장난을 친 것으로 전해졌다. 문근영의 깜찍한 장난에 현장 스태프들 모두 웃음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문근영 스태프 변신 사진에 누리꾼들은 “문근영 스태프 변신 애교 만점이네”, “문근영 스태프 변신, 문근영이 현장의 활력소네”, “문근영 스태프 변신, 이러니 문근영 사랑스러울 수 밖에”, “문근영 스태프 변신, 노려보는 모습도 어찌나 귀여운지”라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무대를 장악한 '두아 리파'
    무대를 장악한 '두아 리파'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이런 속옷...'
    '이런 속옷...'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