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중국 모터쇼에 ‘돈벼락’ 샤워부스 등장 “잡으면 내 돈”
[헤럴드경제=정태란 기자]중국 모터쇼에 ‘돈벼락’ 맞을 수 있는 샤워부스가 등장했다.

중국 차이나뉴스(中新網, China News)에 따르면 최근 중국 산둥성 르자오시에서 열린 모터쇼에 이색 행사가 진행됐다. 자동차 구매자들을 위한 홍보 행사의 일환으로 수 백장의 지폐가 2m 높이의 투명한 샤워부스 안에서 물 대신 바람에 휘날렸다.

샤워부스 안에는 5위안(한화 약 880원)부터 100위안(한화 약 17700원)까지 다양한 지폐가 부스 안에서 날아다녔다. 관중들은 이 특별한 샤워부스 안에서 단 30초동안 ‘돈벼락’을 맞으며 잡히는 금액만큼 자동차 구매에 쓸 수 있다.

이 기발한 ‘샤워부스’는 현장에서 구매자들과 관중들에게 많은 인기를 끌었다.

하지만 중국 누리꾼들은 “대부분이 5위안이다, 전부 눈속임”, “1초에 한 장씩 잡아도 얼마 안돼”라며 부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한 누리꾼은 “센 바람에 지폐가 상하면 어쩌나? 돈이 찢어지면 위법”이라고 경고하기도 했다.

tairan@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