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멘탈케어]멘탈붕괴에 유용
멘탈 붕괴, 요즘 네티즌들이 심심치 않게 쓰는 은어다. 말 그대로 멘탈(정신)이 붕괴될 만큼 충격적이거나 정식적 스트레스를 겪었을 때 사용되고 있다. 기자의 경우도 멘탈 붕괴 상태에 빠질 때가 종종 있다. 요즘 사람들은 스트레스나 우울증 같은 가벼운 증상일 때에도 정신과를 찾아가 상담치료를 받는다지만, 사실상 아직까지는 병원 문을 두드리기가 조금은 버거운 것이 현실이다.

이러한 유저들이 비교적 손쉽게 정보를 얻는 것은 검색이나 스마트폰 앱 등을 사용해 정신건강을 관리하는 것, 구글 플레이 스토어에 등장한 ‘멘탈케어’도 이러한 맥락에서 개발됐다. 이 앱은 정신질환에 대한 사회적 인식을 바꾸고 정신질환으로 고통 받는 사람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자료로 구성됐다고 한다.


▲ 정신질환에 대한 현실적 정보를 제공한다

일단 기본적인 콘텐츠를 살펴보니 자가 진단 코너가 가장 우선시 돼 있다. 자가진단은 왕따, 우울증, 알코올 중독, 인터넷 중독 등의 진단을 스스로 해볼 수 있도록 테스트가 제공된다. 이 중 의심되고 있는 부분을 선택하면 설문을 통해 어느 정도의 상태인지 짐작해 볼 수 있는 수치가 나타난다. 기자의 경우 스트레스 부분의 수치가 상당히 높은 편으로 나타났다.

멘탈케어를 사용하다보면 이러한 테스트도 좋지만 실질적으로 효과를 볼 수 있을만한 정보들을 찾아준다는데서 편리함을 느낄 수 있다. 특히 앱 내에 마련된‘미디어’라는 기능을 활용하면 다큐멘터리, 도서, 노래 등을 자체적으로 검색해주는 기능을 가지고 있어 즉각적으로 사용이 가능하다. 가령 다큐멘터리를 터치하면 관련 영상이 유튜브를 통해 연결, 곧바로 앱 내에서 시청할 수 있다.


▲ 테스트로 자가 진단 하는 것도 방법

좀 더 적극적으로 치료하고 싶다면 상담전화도 연결된다. 청소년 상담 전화를 비롯, 여성긴급상담전화, 인터넷 중독 대응센터 등의 리스트가 출력되면 터치 후 곧바로 연결이 가능하다. 그러나 어떠한 노력도 전문의 진찰보다 정확한 것은 없을 것이다. 이 앱에서는 사용자들의 거주 지역에서 가장 가까운 전문기간을 소개, 광역시와 지역별로 세분화시켜 정보를 전달해 눈길을 끌었다. 멘탈 붕괴 상태가 심각해지고 있는 요즘, 이러한 앱의 인기는 씁쓸하면서도, 현실적인 앱이라고 생각된다.


▲치료에 도움되는 다큐를 검색했더니 유튜브 영상이 주르륵

- 플랫폼: 아이폰
- 가 격: 무료
- 평 가 :



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