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특허청, 지식재산 이러닝 콘텐츠 ‘IP 파노라마’ 인도에 수출
[헤럴드경제=이권형(대전) 기자] 특허청은 20일 인도의 릴라이언스 인더스트리(Reliance Industries)社와 지식재산 이러닝(e-learning) 콘텐츠인 ‘IP 파노라마(Intellectual Property PANORAMA Multimedia Toolkit)’의 이용에 관한 라이센스 계약을 체결했다.

IP 파노라마는 비즈니스 현장에서의 지식재산 활용전략을 다룬 이러닝 콘텐츠로, 지난 2007년~2010년까지 특허청이 세계지식재산기구(WIPO, World Intellectual Property Organization)와 공동으로 개발했다.

IP 파노라마는 기존 법적ㆍ이론적 내용 위주의 콘텐츠와 달리, 특허정보 활용, 라이센싱, 전자상거래(e-commerce) 등 실제 실무에 유용한 지식재산 활용전략을 다양한 애니메이션 캐릭터와 스토리텔링(story-telling) 형식으로 풀어내어, 누구나 쉽고 재미있게 학습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특허청은 글로벌 지식재산 인식제고를 목적으로 웹사이트(http://global.ipacademy.net)를 통해 무료로 IP 파노라마 콘텐츠를 제공해 오고 있는데, 이번에 인도 Reliance Industries사가 직원 교육용으로 별도의 라이센스를 요청해 옴에 따라 8000불의 계약을 체결했다.

Reliance Industries사는 2012년 미국 포춘(Fortune) 선정 세계 500대 기업 중 99위를 기록한 인도의 대표적인 기업(주요사업은 석유화학, 에너지, 통신, 생명공학 및 금융 등이며 종업원 2만3000여명이다.

특허청은 WIPO 회원국의 개발 요청에 따라, UN 공용어인 아랍어(2009년), 프랑스어(2010년) 및 스페인어(2010년)판을 비롯해, 몽골어, 포르투갈어, 폴란드어 등 17개 언어판을 추가로 개발해 보급 중이다.

또한 IP 파노라마의 활용을 촉진키 위해, 2010년부터 WIPO, 한국과학기술원(KAIST) 및 한국발명진흥회(KIPA)와 함께 오프라인 교육과정을 병행하는 교육과정도 동시에 운영하고 있다. 현재까지 105개국 2142명이 이 과정에 참여했다.

특허청 변훈석 정보기획국장은 “이번 라이센스 계약 체결은 우리가 만든 지식재산 이러닝 콘텐츠의 우수성을 입증하는 계기가 되었을 뿐만 아니라, 개도국의 지식재산 인식제고에 기여하는 ”지식재산 나눔국“으로서의 국격 제고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kwonh@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