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페셜포스2] 달라진 ‘스포2’로 늦더위 돌파하라
[헤럴드경제]여름 방학을 맞아 ‘스페셜포스2’가 달라진 모습으로 무더위를 날려버린다. CJ E&M 넷마블(이하 넷마블, 부문대표 조영기)이 서비스하고 드래곤플라이(대표 박철우)가 개발한 FPS ‘스페셜포스2’가 4차에 걸친 여름 대규모 업데이트를 실시한다. ‘썸머 킥’으로 명명된 이번 대규모 업데이트는 7주간 총 4회에 걸쳐 실시되며, 이용자들이 마음껏 다양한 콘텐츠를 즐길 수 있도록 연속적으로 제공될 예정이다.

이번 ‘썸머 킥’대규모 콘텐츠 업데이트는 하드코어 모드를 시작으로 오는 8월 30일까지 순차적으로 진행된다. 하드코어 모드는 가장 대중적인 팀데스매치 방식과 동일하지만 U·I 제약을 통해 사실성을 더 부각시켰다. 난이도가 상승해 교전 시 민첩하고 정확한 콘트롤이 필요하다. 제한된 정보로 인해 맵에 대한 이해도와 사운드 플레이의 역할이 증가된 것이 특징이다.



글라스 모드는 기존 데스매치 형식을 벗어나 가볍게 즐길 수 있는 독특한 방식이다. 이용자는 주무기나 특수무기, 투척무기를 사용할 수 없으며 권총이나 게임 중간에 획득하는 특수무기만 사용 가능하다. 교전을 통해 3개 층의 유리가 깨지고 상대 팀 플레이어들이 맨마지막 층에서 추락, 사망하면 승리한다.

마지막으로 지난 17일부터 제공되고 있는 PvE 생존 모드는 ‘스페셜포스2’에서 이전에 경험할 수 없었던 에일리언과의 사투를 그린 내용이다. 이 모드는 에일리언으로부터 방어구역을 보호하고 1명의 플레이어 이상이 살아남아야 승리할 수 있어 이용자들에게 극도의 긴장감을 제공한다. 넷마블 지종민 본부장은 “이번 ‘썸머 킥’업데이트에서는 플레이 성향이 다른 이용자들의 특성을 고려해 다양한 환경 변화를 주었다”며, “플레이를 직접 해 보시면 게임의 사실성이나 콘트롤 부분, 그리고 개선된 데스매치 방식 등을 확실히 느끼실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