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이 북적북적! 이틀만에 동접 3배 뛴 '신비영웅전'
[헤럴드경제]와이제이네트워크 코리아(지사장 이승재)는 무협 환타지 웹 MMORPG ‘신비영웅전’이 신규 서버 ‘진무’ 오픈 이후 이틀만에 동시접속자수가 3배 가량, 신규 캐릭터 생성 수는 5배 가량 증가하는 등 큰 인기를 얻고 있다고 밝혔다.

‘신비영웅전’은 뛰어난 현지화와 쉽고 빠른 레벨 업, 각종 PvP 콘텐츠, 온천 시스템 등 다양한 특징을 통해 비공개 테스트 때부터 관심을 모아 온 웹브라우저 기반 MMORPG로, 지난 3일 공개 서비스(이하 OBT)를 시작한 이후 유저들의 호응에 힘입어 개시 5일만인 지난 8일 신규 서버 ‘진무’를 추가한 바 있다.

특히 신규 서버 오픈과 함께, ‘신비영웅전’ 게임 서비스에 만족한 유저들을 통해 입소문이 퍼지면서 신규 유저가 급증, 이틀만에 동시접속자수가 약 3배 가량 증가했으며, 현재도 점차 증가 중에 있다.



새로 가입한 유저들은 OBT에서 새로 추가된 서버 대항전, 강화 이전 시스템은 물론, 유저들의 건의를 받아 실시간으로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하는 ‘유저들과 소통하는 운영’, 보기만 해도 재미 있는 개성 넘치는 ‘한글화’에 큰 점수를 줬다.

와이제이네트워크 코리아 이승재 지사장은 ”유저들과 소통하면서 보다 원활한 플레이를 제공하고자 서버 추가를 결정했는데, 생각보다 큰 성원을 보내줘 감사하다”며, “신비영웅전이 성공하는 길은 유저들의 의견을 잘 듣는 것이라고 생각한다. 앞으로도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신비영웅전’은 중국의 유명 인터넷 소설 ‘차전’을 바탕으로 개발된 웹브라우저 기반 MMORPG로, 2011년 중국 10대 웹게임으로 선정, 중국 내에만 940대, 글로벌 서비스를 포함하면 1,093대의 서버를 운영 중인 인기작이다.

http://sb.4399.co.kr



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