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드라마
  • ‘해를 품은 달’ 윤희석, 사랑의 오작교 역할 첫 등장 ‘눈길’

  • 기사입력 2012-01-13 08:4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배우 윤희석이 MBC 수목 드라마 ‘해를 품은 달’에서 인상적인 첫 등장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지난 1월 12일 방송된 ‘해를 품은 달(극본 진수완, 연출 김도훈)’에서 홍규태(윤희석 분)는 세자빈 간택에 대한 문제점을 지적하는 이훤(여진구 분)의 뜻을 이해하고 세자빈 간택이 외척 세력의 유지를 위한 도구로 쓰여지는 것을 막기 위해 성균관 유생들을 모아 행동에 앞장섰다.

이날 방송에서는 홍규태가 이끄는 성균관 유생들의 권당으로 인해 내명부의 일인 세자빈 간택에 관여한 성조대왕은 공정하게 세자빈을 심사하게 됐다.

결국 이훤이 연정을 품었던 허연우(김유정 분)이 세자빈으로 최종 간택되면서, 홍규태는 두 사람의 사랑을 이어준 일등 공신으로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게 됐다.

특히 홍규태는 이날 등장에서 불공정한 세자빈 간택을 핑계로 성균관 유생들을 움직이려고 하는 세자 이훤의 속을 날카롭게 꿰뚫으며 앞으로 더욱 흥미진진해질 미래에 대해 기대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윤희석의 강렬한 첫 등장에 네티즌들은 “훤이랑 연우가 홍규태 때문에 이어졌네요” “다 알면서 훤 도와준 윤희석 최고. 보는 내내 긴장했다” “오늘 홍규태에게 감사 인사를 전해야겠네요. 훤이랑 연우 이어져서 행복했어요”라는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윤희석은 향후 ‘해를 품은 달’에서 왕위에 오른 이훤의 오른팔로 등장해 특별 밀지를 받고 탐문수사를 벌이는 모습을 보여 조선의 셜록홈즈를 연상케 하는 홍규태로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조정원 이슈팀기자/ chojw00@issuedaily.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