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배우 정일우, 주원 하차한 ‘해를 품은 달’ 합류
배우 정일우가 주원의 자리를 대신한다.

정일우는 ‘나도 꽃’의 후속작인 MBC 새 수목드라마 ‘해를 품은 달’에 캐스팅돼 한가인, 김수현과 호흡을 맞춘다.

당초 ‘해를 품은 달’에는 주원이 출연하기로 했으나 현재 방영중인 ‘오작교 형제들(KBS2)’이 연장에 돌입함에 따라 출연이 불가피해졌다.

이에 정일우는 이훤의 이복 형 양명군 역을 맡아 처음으로 사극 연기에 도전한다. 현재 ‘해를 품은 달’에는 신비로운 무녀 월 역에 한가인이, 월과 애틋한 사랑을 그리게 될 왕 이훤 역에는 김수현이 캐스팅됐다. 첫 방송은 내년 1월을 목표로 하고 있다.

헤럴드생생뉴스/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