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이수만 “인터넷 실명제 도입 필요하다”
KT ‘IT CEO포럼’서 주장
이수만 SM엔터테인먼트 대표는 23일 르네상스서울 호텔에서 KT가 개최한 ‘IT CEO 포럼’에서 ‘SM TOWN Virtual Nation의 구축 및 확대, ‘Made By SM’ 콘텐츠의 발전 등을 통한 비전을 제시했다.

이수만 대표는 ‘SM 타운(TOWN) 가상국가(Virtual Nation)’라는 주제 강연에서 “한류의 세계화는 페이스북과 유튜브와 같은 뉴미디어를 통해 더욱 빠르게 확산되고 있으며, K-POP을 필두로 그 영역을 확장해 나가고 있다”고 밝혔다.

Virtual Nation이란 문화 기술(Cultural Technology)의 발전에 인터넷, 소셜 미디어 등 IT 산업의 성장까지 더해지면서, 시간과 공간을 초월해 문화 콘텐츠를 공유하며 동질감을 느끼는 글로벌 세대들이 형성하는 가상 공동체의 개념이다.

이 대표는 “아시아는 물론 미주, 유럽, 남미 등 전세계에 가상 국가 ‘SM TOWN’의 국민들이 더욱 늘어나고 있으며, 특히 유튜브 같은 뉴미디어, 통신 네트워크, 모바일 스마트 단말기 등이 이 가상 국가 구축의 밑거름이 됐다”고 말했다.

23일 오전 서울 역삼동 르네상스서울 호텔에서 열린 KT IT CEO 포럼에서 이수만 SM 엔터테인먼트<왼쪽> 대표와 이석채 KT 회장이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사진제공=KT]


특히 한국의 문화 콘텐츠의 장기적 발전을 위해서는 지적재산권을 비롯한 법적 보호가 필수적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또 인터넷 공간에서의 ‘실명제’ 도입이 필요하며, 실명제 없이는 불법 다운로드가 완벽하게 근절되지 않을 것이며 콘텐츠, 소프트웨어에 대한 투자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최상현 기자/puquapa@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