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P, POSCO 신용등급 ‘A-’로 강등...부정적
국제신용평가사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는 31일 POSCO의 장기기업신용등급과 채권등급을 A에서 A-로 강등하고, 등급 전망이 부정적이라고 밝혔다.

S&P는 앞으로 1년간 POSCO의 재무건전성이 계속해 악화할 것이라는 전망을 반영, 등급을 하향조정했다고 설명했다.

S&P 측은 또한 POSCO의 3분기 영업실적은 기대치를 밑돌았으며 철강수요 둔화와 경쟁심화로 앞으로 1년간 POSCO의 영업실적은 더욱 악화될 것으로 예상된며 이는 등급 하향조건에 부합한다고 부연했다.

헤럴드생생뉴스/onlin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