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끼’등 한국만화 영어 앱 베타 서비스
‘이끼’‘어게인’‘바람의 나라’‘파페포포 시리즈’ 등 국내 대표만화를 영어로 서비스하는 애플리케이션이 개발됐다.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이재웅)은 국내창작만화를 영어로 번역해 세계 시장에 소개하는 ‘만화(MANHWA)’ 애플리케이션을 정식 오픈에 앞서 약 한 달 동안 국내와 해외에서 베타서비스 한다고 8일 밝혔다.

만화 애플리케이션에는 ‘이끼’‘어게인’‘바람의 나라’‘파페포포 시리즈’등 국내를 대표하는 만화 53편, 152권이 수록됐다. 베타서비스 기간 동안에는 30페이지가 무료로 서비스되며 정식 오픈 후에는 만화콘텐츠를 유료로 구입해야 한다.

이 서비스는 작품이나 작가에 관한 정보는 물론, 만화와 관련한 다양한 검색서비스도 제공하며 한번 다운받으면 새롭게 업데이트된 콘텐츠관련 정보는 자동으로 추가된다.

특히 만화를 컷 별로 볼 수 있는 ‘컷뷰(Cut View)’ 기능과 음향효과 기능이 있어 취향에 맞게 즐길 수 있다.

이윤미 기자(meele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