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상습도박' 신정환, 징역 8월…법정구속

  • 기사입력 2011-06-03 12:1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해외 원정도박 혐의로 기소된 방송인 신정환(37)에게 징역 8월의 실형이 선고, 법정구속됐다.

서울중앙지법 형사10단독 이종언 부장판사는 3일 필리핀 세부의 한 카지노에서 2억여원으로 바카라 도박을 한 혐의(상습도박)로 불구속 기소된 신정환에 징역 8월을 선고하고 법정구속했다.

재판부는 “동종전과로 2회나 벌금형을 받은 점이 있음에도 이번 범행을 저지른 점, 범행횟수나 기간·도박자금 규모 등에 비춰 죄질이 결코 가볍지 않다”면서 “세부에 도착하자마자 카지노를 찾았고 가진 돈이 없음에도 거액을 계속 빌려 도박을 한 점, 방송녹화 일정이 있음에도 귀국하지 않았던 점에 비춰 도박중독으로 보인다”고 발혔다. 이어 “대중과 팬의 사랑으로 번 돈을 외국 카지노에서 탕진해 국민에 큰 실망을 안겼으며 공인으로서 책임지려는 모습보다는 입국을 회피하는 등의 태도를 보인 점 등은 사회적 파급 효과가 적지않아 실형이 불가피하다”고 선고 배경을 설명했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범행을 뉘우치고 있고 수술한 다리의 치료가 끝나지 않은 점을 고려해 형을 정했다”고 전했다.

신정환은 지난해 8월28부터 10일간 필리핀 세부의 한 카지노에서 총 2억1050만원으로 ‘바카라’ 도박을 한 혐의로 불구속 기소됐다. 앞서 2003년과 2005년에도 상습도박죄로 기소, 각각 500만원과 700만원의 벌금형을 받았다.

헤럴드생생뉴스/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