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일반
  • ‘SG워너비’ 전 멤버 채동하 우울증 때문인가

  • 기사입력 2011-05-27 12:2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27일 오전, 채동하는 자신이 살고 있는 서울 불광동 아파트에서 목을 매 숨진 채 발견됐다.

채동하의 소속사 관계자는 “평소 우울증을 앓고 있었는데 안타깝다”고 전했다.

채동하는 최근 일본 프로모션을 마치고 돌아오는 예전의 인기를 다시 되찾기 위한 재기의 움직임을 보이던 차여서 더욱 안타까움을 더했다.

채동하는 2002년 김용준, 김진호 등과 함께 ‘SG워너비’로 데뷔했다가 2008년 솔로 활동을 선언하고 3장의 앨범을 발매했다. 또한, 뮤지컬에 출연하는 등 다방면에서 활동해왔다.

하지만 27일 아침, 연락이 닿지 않던 채동하는 결국 자택에서 목을 매 숨진 채 발견됐다.

헤럴드생생뉴스/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핫 클릭
-->